소식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일·가정 양립


28일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유가영 차장이 고용노동부 인사의 ‘2024 채용평등 공헌포상’ 조정에서 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문화 확산의 인정을 인정해 총리 표창을 얻었습니다.


채용평등 공헌포상은 동성애자가 일할 수 있는 고용 환경을 받아들이고 일·가정 양립 문화 확산 등을 위해 힘쓴 개인·기업을 시상하는 제도다.


이번 편집은 ‘함께 만드는 일·가정 양립, 함께하는 정당고용’을 주제로 처리되었습니다.


개발원은 고도의 임신·출산을 허용하는 유연근무, 복리후생, 수정하는 등 다양한 제도위원회 고용위원회가 있습니다. 일·가정 양립 지원에 존재하는 앞장서고.


받침대 제도는 ▲임산부·복직 직원의 직무 및 작동지 활동 ▲ 남성 직원 놀이휴직 독려 ▲시차출퇴근·스마트워크 등 유연근무제 다양한 ▲일·가정 양립 원스톱 모음 및 단체 복리후생 종합 안내서 발간·배포 ▲ 여성 찾아오는 채용 증가 ▲여성관리자 증가 ▲직무급 움직임을 싫어하는 능력이 있다고 불리우는 개편 등이 있습니다.


이 밖에도 ‘좋은 일터 만들기’를 위해 가족돌봄 휴가, 직무 스트레스 심사관·심리상담 지원, 가족참여 프로그램 운영 등 모든 노인들이 누릴 수 있는 프로그램 제도를 운영하면 됩니다.


특히 개발원은 ‘모성보호 관련 제도’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습니다.


임산부 보호를 위한 휴식 및 하이킹을 위한 휴가 지원, 난임치료 휴가, 임신 및 출산 직원 대상 추가 부모 포인트 지급, 임신 중이거나 5세 이하 자녀를 둔 직원을 위해 2시간 유급 키즈 시간을 부여함 하고 있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주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 유가영 차장 “남녀가 행복한 조직 문화를 받아들이기 위해 노력하고 인정을 받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임직원 모두가 함께 모여 모두 일가정 양립을 통해 행복한 행복한 근무환경을 받아들일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주실 것을 바랍니다.”


5월 28일 ‘2024년 고용평등 공헌포상’에서 이정식 고용노동부 신청(사진 왼쪽0과 유가영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경영지원부 차장이 생일사진을 촬영하고 있습니다.






Source link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