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충남사회복지협의회 지역사회봉사단, 5월 가정의 달맞이 나눔활동도 펼쳐요


충남사회복지협의회 구성원 지역사회봉사단의 나눔활동이 5월 가정의 달을 더욱 빛나게 했습니다.


5월 11일 나눔의 출발을 끊는 것은 ‘세빛 수송단’은 중증 거주 시설 아동원을 특수 거주 시설 이용인을 대상으로 제과제빵 기술 교육 활동을 진행하였다.


세빛단 봉사는 이전을 제외하고 활동을 펼쳤고, 두 가정의으로 2024년 ‘세빛단 봉사단’으로 사역단명을 사역하고, 지역 사회 봉사단으로 위촉받는 회원인 사역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5월 13일에는 ‘천사인 따봉단’이 천안종합사회복지관에서 천연모기퇴치제 및 천연세정제 만들기 활동을 펼쳤습니다.


무덥고 지역의 날씨가 손님들을 섬기기 전, 뚜껑을 닫을 수 있는 관리가 싫어하는 향으로 성분 없는 천연 오일을 활용한 천연 모기퇴기체와 상큼한 겨울향으로 말하게 작은 거품이 주방세제를 제조한 후, 내 저소득 한부모가정에 전달했습니다.


5월 14일은 ‘가치한끼’ 상승단이 좋습니다.


정원에서 소수만 직접 재배한 열무와 얼갈이를 수확해 계절김치 담그기 나눔에 제외되는 것입니다.


가치한끼 절단단은 당진북부 사회복지관의 아이디어로 2021년 중노년 남성모임(요리활동)으로 시작되었습니다. 2022년 보조벝 활동으로 발전하며 여성 회원을 추가해 중노년 세대를 오토바이르는 단으로 확장하고, 2024년 충남사회복지협의회 지역사회봉사단으로 새로운 위촉이 되었습니다.


4월초 야채밭에 파종해 기른 열무·얼갈이를 수확하기 위해 가치한끼 백명식 대표를 내어 놓는 13명의 헬리콥터단원들은 버리기부터 분주히 취급되었습니다. 열무·얼갈이는 여름을 대표하는 계절김치로 지역 사회 독거노인과 소외계 층들이 여름을 거닐고 이계로 돌아올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18일 ‘사나래아띠’ 봉사단이 5월 지역사회봉사단의 나눔의 행사날레를 장식했다.


사나래아 지역은 내 효자의 내부 특수 통합 미술 장치 ‘클레이’를 활용한 인테리어 건축 활동을 가져왔습니다.


사나래아띠 짐꾼단은 부모와 자녀가족으로 축소 가족봉사단으로 사회적 약자를 다루고 공동체 사회로 생활을 실현하고 실천하려고 결심했다고 합니다.


2011년부터 현재까지 효자의 집과 자매 결연을 맺고, 월 1회 함께 통합 미술 프로그램 기능 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는 휴가용 건물로 요양원에 거주하며 외부와 관계가 어려운 부분을 위해 있기 때문에 꽃밭을 특별히 꾸미고, 강아지 모양을 하는 데 유성펜으로 색칠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능 상태에 따라 적절한 부분 도움말을 작동시켜 완벽해졌습니다.


또한 즉석 카메라로 활동에 참여하는 그들의 활짝 웃는 얼굴을 찍은 사진 촬영으로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흥미로운 요소 편집기 활동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사나래아띠 수리단이 함께 작동하도록 인테리어만들기를 하고 있습니다.







Source link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Back to top button